경주경찰서, 경찰청 주관 범죄분석지도 활용 우수사례 공모전’최우수상 수상
경주경찰서, 경찰청 주관 범죄분석지도 활용 우수사례 공모전’최우수상 수상
  • 김종득 기자
  • 승인 2019.10.31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경찰서 생활안전계  이종준 순경, 권효은 경장, 이재우 경사, 박재식 경장.(사진왼쪽부터)
경주경찰서 생활안전계 이종준 순경, 권효은 경장, 이재우 경사, 박재식 경장.(사진왼쪽부터)

경주경찰서가 28일 경찰청이 주관한 범죄분석지도(GeoPros)를 활용한 우수사례 아이디어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범죄분석지도란(GeoPros)란 범죄 발생장소, 우범자 거주지역 등 경찰에서 축적한 치안데이터를 전자지도에 적용해 이를 바탕으로 위험도가 높은 지역을 대상으로 순찰 활동 등을 강화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범죄분석 시스템을 말한다.

경주경찰서는 빅테이터를 활용하여 주민들의 요구사항을 키워드로 추출한 후 이를 범죄분석지도에 적용시켜 순찰노선을 개선하고 범죄 취약지 환경을 개선하는 사례를 아이디어로 제출하여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공모전은 국민안전을 제고할 목적으로 경찰청이 주관한 것으로 지난 9월 9일부터 10월 4일까지 전국 경찰서를 대상으로 총 50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됐다.

이근우 경주경찰서장은, “이제는 데이터(data) 치안의 시대로 각종 데이터 분석을 통해 치안상황을 선제적으로 예측하여 주민들의 안전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