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기자] 안강읍내 매주 거리문화공연 열려
[시민기자] 안강읍내 매주 거리문화공연 열려
  • 이성락
  • 승인 2012.04.05 1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수요일 마다 공연...한산한 안강읍내 밤거리에 활력

▲ 지난 4일 공연모습.

▲ 올해 첫 공연이 진행된 4일 밤 약 50여명의 주민들이 참가해 공연을 즐겼다.<사진= 이성락 시민기자>

지난해 10월부터 안강의 밤거리에 음악이 흐른다.
적막하기만 했던  밤거리에 사람들이 모여들고 았다.

지역의 한 자생단체가 작년 10월부터 매주 수요일 마다 문화행사를 개최하고 있는데 따른 효과다.

이 지역 자생단체인 '거리문화를 사랑하는 사람들'은 작년 10월 4주동안 매주 수요일마다 '행복한 안강만들기'를 주제로 공연위주의 문화행사를 개최했다.

11월부터 3월말까지 추위를 피해 중단했던 문화공연은 지난 4일부터 다시 '행복한 안강만들기- 두번째 이야기'라는 이름으로 공연을 열였다.

앞으로 매주 수요일 밤 이와같은 행사를 열어 안강읍내에 활력을 불어넣는 다는 계획이다.

주민들은 "문화공연이 거의 없는 안강읍에 이처럼 다양한 문화행사가 열려서 많은 사람들이 좋아 하고 있다"며 "인적이 드문 거리에 활력이 생기는 등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는 것 같다"며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