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해외입국자 특별관리...화랑마을서 검사결과 대기
경주시, 해외입국자 특별관리...화랑마을서 검사결과 대기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4.02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화랑마을 격리시설.
사진은 화랑마을 격리시설.

경주시는 4월 1일부터 해외에서 입국하는 시민 모두를 검사하고 결과가 나올 때까지 격리하는 특별 관리방안을 시행한다.

경주시는 KTX신경주역에 수송버스를 배치해 해외 입국자들을 바로 보건소 선별진료소로 이동시켜 검체를 채취하고 검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화랑마을에서 머물게 하는 특별 관리방안을 마련했다.

화랑마을을 임시 격리시설로 활용 할 수 있도록 준비했으며, 해외입국자의 검사결과가 나올 때까지 1~2일 정도 격리하고 검사결과에 따라 집으로 귀가 후 자가 격리 또는 병원 입원토록 조치할 방침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