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 한수원과 함께 달리는‘상상버스 스마트 체험관’운영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 한수원과 함께 달리는‘상상버스 스마트 체험관’운영
  • 경주포커스
  • 승인 2021.06.09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과 한국수력원자력㈜,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난 7일 ‘상상버스 스마트 체험관’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과 한국수력원자력㈜,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난 7일 ‘상상버스 스마트 체험관’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유병윤)과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전우헌)는 지난 7일 ‘상상버스 스마트 체험관’ 운영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상상버스 스마트 체험관은 장애인 등을 직접 찾아가 최신 ICT 기술이 접목된 보조기기 체험 등을 제공하는 장애체험버스다.

경주시장애인복지관은 11월부터 상상버스 스마트 체험관을 운영할 예정으로, 농어촌 지역과 이동이 불편해 보조기기를 접해 보기 어려운 장애인들을 직접 찾아가 최신 보조기기를 체험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 유치원·어린이집·초중고등학교 및 공공기관 등지를 찾아가 휠체어VR체험, 시각장애VR체험, 점자학습기, 무선신호기, 의사소통보조기기 등 장애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교육은 지체장애, 청각장애, 뇌병변, 시각장애, 언어장애를 가상현실을 통해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돼 비장애인들의 장애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좋은 기회가 될 전망이다.

한편 경주시는 경주시장애인복지관 별관에 86㎡ 규모의 ‘첨단 정보통신 보조기기 체험관’을 운영해 디지털 소외계층인 장애인들에게 정보통신기기 및 서비스를 이용하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