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성3호기, 계획예방정비 위해 13일 발전 중지
월성3호기, 계획예방정비 위해 13일 발전 중지
  • 경주포커스
  • 승인 2014.09.12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윤청로)는 12일, 월성원전 3호기(가압중수로형․70만㎾급)가 제13차 계획예방정비를 위해 13일 오전 9시경 발전을 중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계획예방정비 기간 중에는 발전설비 전반에 대한 점검과 정비가 이뤄지며, 후쿠시마 원전사고 후속조치로 피동촉매형 수소재결합기를 설치하는 등 발전소의 안전성을 높일 예정이라고 월성본부는 덧붙였다.

한편 월성원자력은 오는 11월 2일경 월성3호기 제13차 계획예방정비를 마치고 발전을 재개할 계획이다.

☞ 계획예방정비 : 사전에 수립된 정비계획에 따라 시행하는 설비검사, 점검, 정비 등의 활동을 말한다. 원자력발전소는 15개월 정도에 1회씩 계획예방정비를 수행한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