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잡습니다] 김영숙 민주당 비례 시의원후보, 건국회 경력 누락 않고 기재
[바로잡습니다] 김영숙 민주당 비례 시의원후보, 건국회 경력 누락 않고 기재
  • 김종득 기자
  • 승인 2018.05.10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로잡습니다.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 상무위원회가 지난 3일 경주시의원 비례대표 1순위인 김영숙 후보(여)에 대해 사실상 부적합 판단을 하고 중앙당에 의견서를 제출하기로 하면서, 그 이유로 김 후보가 공직후보 신청 서류를 제출하면서 주요경력 및 활동기재사항에 (사)통일건국회 경주지부 부회장직 기재를 누락한 점을 들었으나 이는 사실과 다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당시 회의 참가자와 경북도당 관계자들은 경주포커스 취재에서 이렇게 확인해 줬지만, 9일 김 후보자 본인에게 확인한 결과 경력사항을 기재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에 경주포커스는 이를 바로 잡는 바이며, 김 후보에게 본의 아니게 누를 끼친점 사과 드립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