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경주캠퍼스 사격부, 봉황기 전국대회 금1 은메달 2 대회신 1개 수립
동국대경주캠퍼스 사격부, 봉황기 전국대회 금1 은메달 2 대회신 1개 수립
  • 취재팀
  • 승인 2018.06.08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왼쪽부터 한창희, 남태윤, 유승희 선수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사격부(감독 김태호)가 지난 1일에서 8일까지 전라남도 국제사격장에서 열린 제48회 봉황기 전국사격대회에서 금메달 1개, 은메달 2개와 대회신기록 1개를 수립했다.

학교측에 따르면 50M소총 복사 개인전에 참가한 한창희(스포츠과학 4)선수는 621.4점을 획득, 금메달을 받았으며, 50M소총 3자세 개인전에서는 은메달을 땄다.

또한 공기소총 단체전에서 한창희(스포츠과학 4) 유승희(스포츠과학 3) 남태윤(스포츠과학 2)선수가 1,866.7점으로 종전기록을 1.3점 갱신하며 대회신기록을 수립했다. 그러나 한국체대에 2.6점 뒤져 은메달을 획득하며 총 금메달 1개, 은메달 2개로 대회를 마감했다.
1987년 창단한 동국대학교 사격부는 아시아경기대회 사격종목 최초 금메달을 획득하는 등 각종 국내 및 국제대회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지난 2014년에는 동국대 사격부 창단 30주년을 기념해 동문들이 십시일반 뜻을 모아 사격부 발전기금으로 6,000여만 원을 쾌척하여 실력뿐만 아니라 선후배간의 끈끈한 우의까지 겸비한 대학부 최강팀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