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여직원모임 개나리회, 복지사각 청소년 후원
경주시여직원모임 개나리회, 복지사각 청소년 후원
  • 취재팀
  • 승인 2018.06.25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청 여직원 모임인 개나리회(회장 이종월)는 지난 22일 청소년수련관 내 청소년상담복지센터를 찾아, 지역 내 복지사각지대 위기청소년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기탁했다.

경주시청 개나리회는 경주여고를 졸업한 경주시청 공무원들의 모임으로, 1979년 설립 이후 회원친목 도모와 함께 봉사활동, 모교 장학사업, 불우이웃과 어려운 동료 돕기 등 지역사회발전과 이웃사랑을 지속적으로 실천해오고 있다.

이번 후원금은 청소년상담복지센터의 1388상담멘토지원단에서 상담진행 중 발견한 위기청소년에게 연계하여 지원하고, 사례관리도 지속적으로 할 예정이다.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