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박현수 나원3리 이장, " 철길이 배수 막아 침수 피해 되풀이"
[인터뷰] 박현수 나원3리 이장, " 철길이 배수 막아 침수 피해 되풀이"
  • 경주포커스
  • 승인 2020.09.08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0호 태풍 하이선 경주 상륙직전인 7일 오전8시, 현곡면 나원3리 탑각만 마을에는 119 구조대원들이 침수위기에 놓인 마을 주민 11명을 긴급 대피시켰다.
박현수 이 마을 이장은 비만오면 침수피해가 되풀이 될수 밖에 없는 구조라며 항구적인 예방대책을 촉구했다.
7일 낮 인터뷰 영상.
 

 

정기구독을 하시면 온라인에서 서비스하는 기사를 모두 보실 수 있습니다.